오사카성(2017봄) Osaka-jo 일본 오사카시(大阪市) 츄오쿠(中央区)

확대

[ 오오사카 성 사진 슬라이드 쇼 22 매, 21 MB ]



  • 오사카성 사진
  • 극락교 인근 해자쪽에서 바라본 천수각 은명수(긴메이수이)우물 근처 연못에서 바라본 천수각 

    1번망루(이치반야구라)~6번망루 성곽길 1번망루~6번망루(로쿠반야구라) 성곽길


  • 오사카성 가는 길

  • ¶ 지하철 타니마치욘초메[谷町四丁目]역 1-B번 출구-> 600 미터 걸어서 오오테몬(오오사카성 정문)앞

    오사카성 공원 안내도 오사카성 공원의 유료 구역 (붉은 색) 오사카(옛지명 나니와)성 전도


  • 오사카성은
  • 성곽의 큰 돌

    일본 오오사카부 오오사카시 츄오구에 있는 성으로 1583년 토요토미 히데요시가 오사카성을 축조하기 시작하여 1585년 처음으로 천수각(성의 중심 망루이자 성주의 거소)을 세웠으나 1615년 토요토미 집안과 토쿠가와 집안의 싸움으로 소실되었고 이어 1620년 토쿠가와 정권이 오사카성을 재축성하며 1626년 두번째로 천수각을 세웠으나 1665년 벼락을 맞아 소실되었다가 1931년 세번째로 천수각이 복원되었다.

    일본을 최초로 통일한 토요토미 히데요시는 일본 전국시대의 3대 영웅으로 꼽힌다. 그는 임진왜란과 정유재란을 일으켰으나 이순신 장군의 벽을 넘지 못하였다.

    오사카성은 혼마루(성의 중심)와 니노마루(중심의 외곽) 그리고 산노마루(성의 중심으로부터 세번째 성곽) 사이에 해자를 만들어 외적의 침입에 대비하고 있다. 


  • 생각나는 대로

  • 2017년 4월 2일 일요일 오후와 4월 5일 오전에 오사카성을 둘러보았다. 4월 2일에는 붉은 벚꽃만 피었으나 4월 5일에는 흰 벚꽃도 피어나고 있었다. 일본 칸사이 지방의 벚꽃은 4월초에서 3월말로 앞당겨지는 추세라 하여 거기에 맞춰 일본여행을 계획했더랬는데 2017년 오사카 쿄토 벚꽃 절정은 4월 9일로 최종 예보되었다. 그리하여 여행 마지막날 오전, 그 사이에 벚꽃이 피었으려나 하고 오사카성을 다시 찾은 것이다.

    성남 구역의 소풍객들 성남구역 직장 소풍 준비중 호코쿠 신사 입구의 먹거리 가게

    위의 구글지도에 붉은 색으로 음영 처리된 곳(니시노마루 정원과 텐슈카쿠)에만 입장료가 있었고 그 밖의 구역은 무료로 개방된 시민공원이었다. 오사카성의 바깥 정문 오오테몬과 안쪽의 사쿠라몬을 지나 텐슈카쿠 가는 길에는 놀러 나온 사람들로 북적였으나 호코쿠 신사 뒤쪽의 1번 망루와 6번 망루 사이의 성곽길은 한적하였다. 호젓한 그 산책길에는 오래 된 벚나무가 성밖으로 가지를 늘어뜨리며 꽃을 피우고 있어 허리를 굽혀 지나가야 하는 곳도 있었다. 혼자서 도시락을 먹는 사람들, 돗자리 깔고 여럿이 둘러앉아 음식을 먹는 사람들, 커다란 렌즈 달린 카메라를 들고 새를 좇는 사람들만 간간히 눈에 뜨일 뿐이라 오사카성을 구석구석 잘 아는 사람들만 그곳을  찾는 듯 보였다.

    그날 성남구역과 천수각(텐슈카쿠) 앞 광장의 트럭에서는 아이스크림 등을 팔고 있었고 풍국(호오코쿠) 신사 입구 가게에서는 꼬치류, 오뎅, 우동, 라면 등을 팔고 있었다. 도시락을 준비하지 못하고 오사카 성을 찾은 것을 후회하였으나 호코쿠신사 입구 가게의 야외 테이블에서 오뎅과 라면 그리고 꼬치를 먹으며 행인들을 바라보는 것도 좋았다. [2017-04-12 작성]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트랙백 0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 568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