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자8장 : 최상의 선은 물과 같다

    제8장
    第八章 治水 (易性)

    최상의 선은 물과 같다
    上善若水
    물은 만물을 이롭게 할 뿐 다투지 않는다
    水善利萬物而不爭
    물은 뭇사람이 싫어하는 (낮은) 곳에 머무르니
    處衆人之所惡
    도에 가깝다
    故幾於道

    머무를 때의 선은 (안정된) 땅이고
    居善地
    마음 상태의 선은 (깊고 조용한) 연못이고
    心善淵
    베풀 때 (남과 함께할 때)의 선은 사랑이고
    與善仁 [予善天] *1
    말할 때의 선은 진실함이고
    言善信
    바로잡을 때의 선은 잘 다스리는 것이고
    正善治
    일할 때의 선은 능률이고
    事善能
    움직일 때의 선은 때를 맞추는 것이다
    動善時

    무릇 오직 다투지 않으므로 허물(원망)이 없다
    夫唯不爭 故無尤 *2


    - 노자66장 : 강과 바다가 수 많은 골짜기의 왕이 될 수 있는 까닭은 강과 바다가 가장 낮은 곳에 자리하기 때문이다. ~ 그러므로 천하가 기꺼이 성인을 추대할 뿐 싫어하지 않는다. 성인은 다투지 않으므로 하늘 아래 아무도 그와 다툴 수 없다.
    * 1 : [백서본乙] 줄 때의 선은 (사사로움 없이 베푸는) 하늘을 본받는 것이고
    * 2 : [하상공주] 오직 다투지 않나니 (물처럼) 막으면 멈추고 트면 흐르며 사람들의 말을 잘 듣고 좇는다. 그러므로 천하에 물(처럼 사는 사람)을 원망하고 힐책하는 자가 없다.


    더보기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 84 next